월요일의 타와와 - 신캐 연구원 누님 등장! 화예술의 전당

어…이과에 정말로 이런 분 계실까요….

요번에 소개해드릴 꺼리는 물건너 일러스트레이터 키무라 히세키 씨가 트위터에 연재 중인 만화 '월요일의 타와와' 근황에 대하여. 작년 4분기의 숨은 히트작 중 하나로서 매주 월요일 새벽 6시에 방영된 숏애니메이션도 큰 인기를 끌었고, 겨울 코미케C91에서도 최신간 3권과 관련상품을 보러 여전히 구름처럼 몰려든 행렬 인증이 올라오고 그 건재함을 과시했는데요. 애니쪽도 블루레이가 발매되고 잘 마무리되었으되 당연히 원작만화 연재는 계속되고 있습니다.

기념할만한 1월 16일 연재분 100화에서는 메인히로인 아이(제이) 양이 드디어 수치 100을 돌파하여 죽은 눈이 되어 가족들의 축하를 받으며, 1월 23일의 101화는 후배 양이 등장하며 그 흉악한 흉부바스트가 커버가 안되는 나이스코트편, 그리고 어제 나온 103화는 바텐더 양이 주인공의 번쩍거리는 시선을 받으며 "제 쉐이크 역시 뭔가 이상한가요?"라고 불안해하지만 아시는대로 주인공이 보는건 마…그중에서 제목대로 가장 신경쓰이는건 바로 이 분이였습니다.



















지난주 1월 30일 102화에 등장한 신히로인(맞나?) 연구원 씨. 화학 계통 이과직으로 추정되며 부스스한 머리에 스웨터, 바지차림에 흰 가운을 걸친 스테레오 타입의 연구원 아가씨인데요. 제목은 '흉부지방연소촉진약 관련 연구'이며 과도한 흉부장갑을 소멸시켜 아이 양이나 후배, 본인 포함해 어깨결림 등의 부작용을 해소하려는 의도였지만 다행히 실패하고 의문의 폭발사고을 일으켜 자기 스웨터만 녹이는 나이스한 전개였습니다. 특히 안경 버전까지 따로 그려주셔서 더욱 좋았네요…아마도.


애니쪽은 끝났지만 여전히 서비스가 폭발하는 월요일의 타와와 요즘 화들에 대한 주저리~였습니다. 나중에 2기나 OVA 등 영상물 신작이 나오면 저 연구원 양도 꼭 출연을 희망하며, 모든 분들에게 포스가 함께 하시기를.

덧글

  • 화려한불곰 2017/02/07 11:25 # 답글

    합성섬유와 같은 산과 열에 약한 복장은 실험실 안전규칙 실험복 규정에 맞지 않는데 연구원으로서 다시 공부해야겠군요!!!.... 뭐 귀여운 곰돌이니까 넘어갑시다 헤헤
  • ChristopherK 2017/02/07 14:19 #

    보아하니 가운을 여미지 못하여..
  • 레이오트 2017/02/07 11:31 # 답글

    거유안경누님 d^ㅠ^b
  • 네리아리 2017/02/07 11:35 # 답글

    좋아 가슴커서 좋하
  • wheat 2017/02/07 12:20 # 답글

    장갑은 끼면서 팔은 걷다니 이 무슨 안전...(엄격)
  • 수저의 멜로디 2017/02/07 12:31 # 답글

    악의 과학자는 실패하는 법!(진지)
  • 하늘여우 2017/02/07 13:10 # 답글

    1m 돌파...
  • 기롯 2017/02/07 13:40 # 답글

    미터단위라니!! 아주 좋구나!?!
  • 이지리트 2017/02/07 13:48 # 답글

    1m 돌파는 그 회사원과의 이런저런일때문에 그런게 아닐지.....
  • muhyang 2017/02/07 14:16 # 답글

    사실은 저래서 제대로 합성 등의 화학실험을 할 때는 앞치마까지 착용하는 게 필수적입니다. (잘 안하지만)
  • ChristopherK 2017/02/07 14:20 # 답글

    찾다보면 나오긴 합니다. 찾다보면.
  • 나이브스 2017/02/07 14:28 # 답글

    이 연구 반댈세!
  • 바람뫼 2017/02/07 15:45 # 답글

    연구대상을 흉부지방으로 제한할 게 아니라 체지방으로 하면... 인류는 비만으로부터 구원받을 수 있을지도!
  • 듀라한 2017/02/07 15:50 # 답글

    100억분의 1의 확률로 존재할지도 모릅니다.
  • 콜타르맛양갱 2017/02/07 18:51 # 답글

    친구분도 어느덧 가족같은 사이가 된건가
  • 하얀귀신 2017/02/07 20:55 # 답글

    연구가 실패해서 다행이군요.
  • 니힐리스트 2017/02/10 15:54 # 답글

    체지방연소로 연구분야를 바꾸고 성공한다면 다 쓰고 싶어도 못쓰는 부자가 될건데 말입니다.
  • 안경집 2017/02/14 18:46 # 답글

    안경누님...하악하악~
댓글 입력 영역


고독


웃어라,
세상이 너와 함께 웃을
것이다,

울어라,
너 혼자만 울게 되리라,

낡고 슬픈 이 땅에선
환희는 빌려야만 하고,

고통은 그 자체만으로도
가득하니까.

노래하라,
언덕들이 응답하리라

탄식하라,
허공에 흩어지고 말리라

메아리들은 즐거운
소리에 춤을 추지만

너의 근심은 외면하리라.



기뻐하라,
사람들이 너를 찾으리라

슬퍼하라,
그들은 너를 떠날 것이다.

사람들은 너의 즐거움을
원하지만

너의 고통은 필요로 하지
않는다.

즐거워하라,
그러면 친구들이 늘어날
것이다.

슬퍼하라,
그러면 그들을 다 잃고
말 것이다.

네가 주는 달콤한 술은
아무도 거절하지 않지만

인생을 한탄할 때는
너 홀로 술을 마시게 될
것이다.



축제를 열라,
그럼 너의 집은 사람들로
넘쳐나리라

굶주리라,
세상이 너를 외면할 것이다.

성공하여 베풀라,
그것이 너의 삶을
도와주리라.

하지만 아무도 죽음은 막지 못한다.

즐거움의 방들엔
여유가 있어
길고 화려한 행렬을
들일 수 있다.

하지만 좁은 고통의
통로를 지날 때는

우리 모두는 한 줄로
지나갈 수 밖에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