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니로 봐도 놀라운 42세의 어머님 동영상의 찬미

만화도 그렇지만 애니로 다시 보니 또 허거덩하게 되었습니다.
이번에 소개해드릴 꺼리는 올해 1분기의 TV애니메이션 신작들 중 하나인 '마사무네의 리벤지'에 대하여. 하즈키 타케오카 원작에 한국인 만화가 Tiv 씨가 작화를 맡아 연재 중인 러브 코메디물로 국내에도 대원에서 만화책이 5권, 소설판이 1권까지 정발되었지요. 내용은 대략 어릴적에 짝사랑하던 소녀 아키에게 비참하게 차였던 뚱보 주인공 마사무네가 피나는 수련으로 꽃미남이 되어 그녀에게 펼치는 어설픈 복수극에 주변 인물들도 엮여서 벌어지는 학원 러브코메디물입니다.

마 원작만화도 조금 답답하긴 하지만 그냥저냥 잘 보고 있어서 이번주부터 시작하는 애니 1화도 기대하고 보기 시작하며 괜찮게 잘 만들었다, 싶었는데 이번에도 역시 주인공들 외 눈길이 가는 분은 따로 계셨으니.
















바로 이분, 주인공 마사무네와 여동생 치나츠의 어머니인 하야세 키누에 씨(42).

'로큐브'의 히나타와 최근작 '비비드 스트라이크'의 린네 역을 맡아 열연한 오구라 유이 씨가 목소리를 담당했으며 지방의 명가 하야세가의 맏며느리 되시고 뭐 아버지 재혼상대나 양어머니나 그런거 아니고 진짜로 마사무네 남매를 본인 배로 낳으신 친어머니 맞으시지요. 가사에 능숙하고 다정한 성격으로 특히 아이들을 너무나 사랑하여 맛있는 음식을 많이 해주셨는데 살 안찌는 치나츠는 괜찮지만 아들인 마사무네를 어릴 때 비만증에 걸리게 한 범인이 바로 키누에 씨였으니.

마 여기까지야 현실에도 흔히 있는 사례입니다만 이 분의 가장 큰 특징은 아무리 봐도 초등학생 정도로 밖에 안보이는 용모로서, 이게 그냥 2D 그림풍의 차이로만 그런게 아니라 극중에서도 마사무네와 같이 걸으면 모자 관계는 커녕 어린 여동생으로 오해받곤 하니 말다했습니다. 만화책 볼 때도 궁금했지만 이런 부인과 젊을 적에 정상적으로 연애하고, 결혼하고, 최소한 밤의 역사도 두번이나 치뤄서 토끼같은 자식들을 둘이나 본 주인공네 아버님 얼굴이 정말 궁금해지더라구요 넵 --;;


40대 불혹의 로리어머님 만만세입니다? 주인공들 이야기보다도 혹 나중에 주인공들 부모님네 외전 이야기라도 나오면 그쪽이 훨씬 더 보고 싶다고 생각하면서, 모든 분들에게 포스가 함께 하시기를.

덧글

  • 엑스트라 2017/01/06 10:53 # 답글

    코모에 선생을 능가하는 합법 로리군요. 정말로 세상은 참 무섭구먼.....
  • 로리 2017/01/06 10:55 # 답글

    오구라 유이씨가 엄마일 줄은..
  • 괴인 怪人 2017/01/06 11:16 # 답글

    오 마이 ㄱ..
  • 시로 2017/01/06 11:43 # 답글

    아 저 엄마 오래간만에 보네요.

    하다못해 입가에 주름만 살짝 그려줘도 그냥 키작은
    아줌마정도로 넘어갔을텐데(...)
  • 은이 2017/01/06 12:11 # 답글

    대놓고 초등학생을 그려놓고 우기기.. 도 자주하다보니 요샌 양심도 없는듯.. 멍..
    게다가 일본쪽이 여성 체구가 작다는걸 감안하면.. 저정도면 중증 장애인인데 ㅠㅠ...
  • 아힝흥힝 2017/01/06 12:44 # 답글

    오구라 유이가 엄마역을 맡는 미친 세상이 도래하였구나!
  • 무지개빛 미카 2017/01/06 13:20 # 답글

    이른바 "이거 성인입니다. 내!"하고 우기면서 뭐든지 해도 좋은 캐릭터를 만들었군요. 뭐든지 말입니다. 내, 뭐든지~~~
  • 잉붕어 2017/01/06 15:31 # 답글

    오구라 유이가 어머니역이라니, 상상도 안해봤는데 말이지요.
  • 총통 R 레이퍼 2017/01/06 16:41 # 답글

    코모에가 밀렸어?!
  • 명탐정 호성 2017/01/06 19:57 # 답글

    40!!!!!
  • 안경집 2017/01/08 01:01 # 답글

    하야세... 나랑 사귀자. 내가 더 연상이닷!! (이런~)
  • 하얀귀신 2017/01/11 00:46 # 답글

    이런 부인과 결혼한 아버님은 대체 뉘신지?
  • 기롯 2017/01/12 09:46 # 답글

    아무리 봐도 남편이 범죄...자...
댓글 입력 영역


고독


웃어라,
세상이 너와 함께 웃을
것이다,

울어라,
너 혼자만 울게 되리라,

낡고 슬픈 이 땅에선
환희는 빌려야만 하고,

고통은 그 자체만으로도
가득하니까.

노래하라,
언덕들이 응답하리라

탄식하라,
허공에 흩어지고 말리라

메아리들은 즐거운
소리에 춤을 추지만

너의 근심은 외면하리라.



기뻐하라,
사람들이 너를 찾으리라

슬퍼하라,
그들은 너를 떠날 것이다.

사람들은 너의 즐거움을
원하지만

너의 고통은 필요로 하지
않는다.

즐거워하라,
그러면 친구들이 늘어날
것이다.

슬퍼하라,
그러면 그들을 다 잃고
말 것이다.

네가 주는 달콤한 술은
아무도 거절하지 않지만

인생을 한탄할 때는
너 홀로 술을 마시게 될
것이다.



축제를 열라,
그럼 너의 집은 사람들로
넘쳐나리라

굶주리라,
세상이 너를 외면할 것이다.

성공하여 베풀라,
그것이 너의 삶을
도와주리라.

하지만 아무도 죽음은 막지 못한다.

즐거움의 방들엔
여유가 있어
길고 화려한 행렬을
들일 수 있다.

하지만 좁은 고통의
통로를 지날 때는

우리 모두는 한 줄로
지나갈 수 밖에 없다.